洪 範 圖

강제이주와 고려인

강제이주, 고려인 영상자료

[CBS뉴스] 고려인 강제이주 80주년 기획③ 남북 평화에 기여할 고려인들

컨텐츠관리

view : 115

고려인 강제이주 80주년을 맞아 마련한 기획보도 시간입니다. 오늘은 마지막으로 한국 교회의 역할을 생각해봤습니다. 고려인에 대한 한국 교회의 관심은 한인 디아스포라 선교는 물론 남북 평화와 통일에도 기여할 수 있다는 설명입니다. 최경배 기자가 전합니다. [기자] 중앙아시아로 강제 이주당한 고려인의 역사는 소련 체제가 붕괴되면서 우리 사회에 제대로 알려졌습니다. 우즈베키스탄을 비롯한 중앙아시아 국가들이 독립을 선언하고 민족주의를 내세우면서 언어가 다른 고려인 다수가 또 다시 이주해야 하는 처지에 놓였습니다. 강제이주 당한 고려인의 역사가 알려지면서 한국 교회는 이들을 주목하기 시작했고, 지금은 각 교단과 선교단체들이 다양한 선교 사역을 펼치고 있습니다. 고려인 강제퇴거 80주년을 맞아 지나간 역사를 되돌아보고 고려인들의 아픔을 품는 개신교계의 활동이 활발히 전개되고 있습니다. 종교교회와 아현교회 등이 중심이 된 북한회복감리교회연합은 미국감리교회와 함께 최근 러시아 연해주 일대에서 ‘고려인 디아스포라 80주년 평화행진’을 개최했습니다. 고려인 강제이주 80주년을 기념하는 예배를 드리고, 고려인 강제추방이 이뤄진 라스돌라야 기차역 인근 2킬로미터를 행진하고 아픈 역사를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평화행진에는 고려인들을 중심으로 조직된 미국감리교회 유레이사연회 교인들도 함께했습니다. [녹취] 허에드워드 감독 / 미국감리교회 유레시아연회 감독 “지금의 시험과 어려움을 이기고 앞으로 자유와 평화를 얻을 수 있는 변화의 길로 인도하여 주옵소서” 또, 블라디보스톡에 거주하는 고려인들을 초청해 문화공연을 열어 동포애를 확인하고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기원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녹취] 최이우 목사 / 북한회복감리교회연합 회장, 종교교회 담임 “여러분들의 희생과 헌신이 오늘의 대한민국의 역사를 만들었다는 생각을 하면서 하나님 앞에 감사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한국 교회가 고려인의 아픔을 품고 기도하는 것은 흩어진 한인 디아스포라를 통한 선교는 물론 남북의 평화와 통일에 이들의 역할이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김안드레이 목사 / 미국감리교회 유레시아연회 감리사 “연해주에 북한 사람들도 많고, 우리 고려인들도 많고, 한국에서 온 사람들도 많고, 중국에서 온 조선족들이 꽤 많아요. 그러니까 한 곳에서 모였는데. 남북 통일에 대해서 아주 중요한 역할도 하고 위치에 있다고 봐요.” [인터뷰] 조경열 목사 / 북한회복감리교회연합 전 회장, 아현교회 담임 “지금까지의 교회 선교가 개체 교회 중심으로 갔는데, 이제는 교회와 교회가 연합하고, 나라와 나라가 연합하고, 가능하면 7백만의 세계에 흩어져 있는 디아스포라들이 다함께 연합해서 특별히 고려인 퇴거 80주년과 아울러서 한국 교회의 미래를 새롭게 설정하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다 기도하고 있습니다” 80년 전, 조국의 독립을 꿈꾸다 하루아침에 중앙아시아로 강제추방 당한 고려인들.. 시대가 흘러 분단된 조국의 통일을 앞당길 평화와 사랑의 존재로 주목되고 있습니다. CBS뉴스 최경배 입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동입력방지 스팸방지를 위해 위쪽에 보이는 보안코드를 입력해주세요.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